‘찬열 전여친 폭로’ 바람핀 여성들의 충격적인 정체 (+걸그룹)

|

그룹 엑소 찬열의 전여친이라고 주장하는 여성이 찬열이 수많은 여성들과 바람을 피웠다는 폭로글을 올렸다.

2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안녕하세요 ㅇㅅ 멤버 ㅂㅊㅇ 전 여자친구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 작성자 A씨는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사람으로, A씨는 찬열이 자신과 교제할 때 많은 여성들과 바람을 피웠다고 폭로했다.

A씨는 “안녕, 찬열아 내가 너 때문에 생전 안 해 본 폭로글이라는 걸 한 번 써보려고 해. 되게 좋게 헤어진 줄 알았는데 갑자기 이런 글 보면 많이 놀라겠다. 근데 나도 너한테 속았던 지난 3년이 너무 더럽고 추악해져 버렸어. 찬열아, 이건 너의 업보고 네가 시작한 거야”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A씨는 찬열과 2017년 10월 말쯤 만나기 시작했다고 밝혔고 찬열의 여느 다른 커플들처럼 연락을 이어가다가 진지하게 만나게 됐다고 전했다.

A 씨는 “찬열이 걸그룹, 유튜버, BJ, 댄서, 승무원 등이랑 바람을 피웠다“고 폭로했다.

A씨는 “나만 빼고 네 주위 사람들은 너 더러운 거 다 알고 있더라. 진짜 정말 나랑 네 팬들만 몰랐더라”라며 “내가 우스갯소리로 그랬잖아. 바람피우려면 몰래 피우라고. 근데 정말 몰래 많이도 피웠더라. 내가 들은 것만 10명이 넘어. 찬열아 네가 사람 새X면 적어도 내 지인들은 건들지 말았어야지”라고 말했다.

이어 “근데 이 와중에 웃긴 건 넌 단 한 번도 너랑 놀고먹고자고 한 여자애들 이름, 얘기 꺼내면 모른단 말은 안 하더라. 척이라도 하지 그랬어. 얼마나 우스웠으면. 겁도 없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A씨는 “너랑 찍은 사진들도 숨기고 혹여나 유출이라도 돼서 우리가 만난다는 사실이 밝혀지면 너의 일에 지장이 갈까 봐 친한 친구에게도 남자친구가 있다는 사실조차 다 숨기고 여자문제로 음악 생활에 문제 생기면 죽여버리겠다는 네 말만 믿고 너를 지켜주느라 바빴어”라고 폭로했다.

끝으로 A씨는 “이제 네 이름만 들어도 가슴이 철렁 내려앉아. 세상 사람들이 얼마나 네가 나쁜 X끼인지 알았으면 좋겠어. 연락은 하지 마”라며 글을 마쳤다.

앞서 A씨는 찬열과의 교제를 인증하기 위해 찬열로 추정되는 남성과 함께 찍은 커플 사진을 올렸다가 현제는 삭제했다.

한편 A씨의 글과 사진을 접한 한 누리꾼은 “찬열이 집 맞네, 힘내세요”라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온라인 커뮤니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