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부터 적용 사회적 거리두기 변경 사항 중요한 부분 (+정리)

|

코로나19 확진자 수 감소 추세에 따라 정부는 8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완화하기로 결정했다.

여전히 확진자가 ‘3자리’ 수로 위험 단계인 수도권의 경우에는 8일 이후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유지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는 식당, 카페, 헬스장 등 공공시설의 영업 시간이 매일 밤 9시로 제한된다.

그러나 비수도권의 경우에는 8일부터 거리두기가 2.5단계에서 2단계로 완화돼 이들의 영업 시간이 밤 10시로 연장된다.

아울러 2단계인 비수도권은 결혼식, 장례식 등 행사 인원이 50명 미만에서 100명 미만으로 확대되고, 영화관과 공연장 좌석 띄어앉기도 ‘2칸’에서 ‘1칸’으로 완화된다.

다만 유흥시설 6종의 경우에는 2.5단계나 2단계가 마찬가지로 집합금지로로 유지된다.

종교 시설의 경우에는 수도권은 10% 이내 대면 예배지만 비수도권은 정규예배 등 좌석 수 20% 이내로 제한하는 것으로 완화된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