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주인님’ 이민기 성희롱 논란 터진 실제 방송 장면

|

MBC 드라마 ‘오!주인님’이 첫 회부터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오!주인님’에서는 이민기와 나나가 한 집에서 마주하게 된 장면이 그려졌다.

해당 장면에서 이민기는 알몸 상태가 그대로 노출돼 시청자들의 원성을 샀다.

이날 방송에서 나나는 과거 자신이 살았던 집을 되찾고 싶어 부동산 계약을 체결했다.

그러나 전 집주인의 아들이 이민기였고, 술에 취해 집에서 잠을 자고 샤워하던 이민기는 화장실에 들어온 나나를 보고 경악했다.

이 장면은 알몸 상태인 이민기를 복숭아 이모티콘으로 가린 채 방송이 나갔다.

강렬한 알몸 엔딩을 본 다수의 시청자들은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불쾌감을 드러냈다.

시청자들은 “가족이 다 보는 드라마인데 너무 선정적이다”, “보는 내내 너무 불쾌했다”, “복숭아 이모티콘이 웬 말이냐”, “지상파 드라마인데 너무 검열이 없는 것 같다” 등의 비난을 쏟아냈다.

한편 드라마 ‘오!주인님’은 연애를 안 하는 남자와 연애를 못 하는 여자의 반전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목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오!주인님’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