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 글래머 몸매 화제되자 필립이 직접 밝힌 관리 비법

|

가수 미나가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했다.

그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셀카를 공개했다.

공개된 셀카 속 미나는 노란색 화사한 뷔스티에에 선글라스를 머리에 걸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었다.

특히 가녀린 팔과 상반되는 글래머 몸매가 돋보였다. 또한 50세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도 시선을 사로 잡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진짜 동안이다” “몸매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미나는 아이돌 출신 류필립과 2018년 결혼했다. 당시 두 사람의 나이 차가 무려 17살 차이라고 하여 누리꾼들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류필립은 미나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필미커플’을 통해 미나의 동안 비법에 대해 말했다.

그는 “미나 씨가 젊음을 유지하는 방법은 긍정적인 에너지다. 미래에 대한 걱정을 하지 않는다. 스트레스를 잘 받지 않는 삶을 산다”고 밝혔다.

이어 “의술의 힘이나 산삼, 불로초 같은 걸로 유지하는 건 미나 씨와 관계가 멀다”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미나 인스타그램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