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아내를 둔 남성이 실제 현관에서 발견한 쪽지 내용

|

일본인 아내를 둔 남성의 사연이 올라와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왜 이런 스트레스를 받아야 하는지 모르겠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아내가 일본인이고 한국에서 산지 3년 됐다. 일 년에 서너번씩 일본 데리고 가는데 향수병때문에 우울증이 좀 있더라”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래서 같이 삐에로 쇼핑하고 일본 제품사고 아내가 일본 맥주 마시고 싶다고 해서 집 근처에서 아사히맥주 한 캔씩 사서 돌아가는데 편의점 앞에 파라솔에 앉아있는 노인들이 방금 사갖고 나온 맥주랑 쇼핑 봉지 안에 있는 일본어 얼핏 보고 ‘쪽XX XX들도 아니고.. 일제 한뭉텅이씩 사가네..’이러더라”라고 언급했다.

글쓴이는 “열 받아서 한 마디 하려고 했는데 아내가 손 꽉 잡으면서 고개를 절레절레하더라”라고 토로했다.

이어 “그리고 이틀 후 신문 넣는 구멍에 이런 게 있었다”라며 사진을 첨부했다.

사진에는 ‘쪽바리사는 곳. 독도는 한국 땅’이라고 적힌 쪽지가 담겨있었다.

글쓴이는 “정체모를 쓰레기 여러 개랑 이런 쪽지가 하나 있었다. 복도CCTV 돌려본 결과 아래층 초등학생과 그 친구들이더라. 그 집 부모는 상식이 안 통하는 사람이라 그냥 참았다”고 말했다.

이어 “내 아내는 일본 역사에 대해 잘 알고 일본이 전범국가이고 한국에 어떤 짓을 했는지 잘 알며 우익성향도 없고 한국에 피해준 것도 없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아내는 자기가 일본인인 것을 숨기며 살면 된다고 하지만 난 너무 스트레스 받고 어떻게 해줘야 할지 모르겠다”고 토로했다.

마지막으로 “이런 무식한 짓을 해서 한일 관계가 개선되거나 일본에 이기는 게 아니라는 것을 알았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저게 애국이라고 생각하는 멍청이들이 꽤 많더라..” “이사를 가야한다.. 동네 수준이 그래서 그 모양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