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에게 ’19금 질문’ 했던 윤손하 과거 발언 수준

|

과거 박명수에게 무례한 19금 토크를 했던 여배우가 있었다.

지난 2016년 12월 배우 윤손하는 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박명수와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이날 윤손하는 박명수의 아내와 학부모 모임을 통해 절친하게 지내고 있다고 밝혔는데, 다소 불쾌한 질문을 해 시청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윤손하는 박명수의 아내가 자신에게 때때로 고민상담을 한다며 “우리 남편이 엉겨 붙는 스타일인데 민서 엄마가 나를 너무 부러워한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박명수는 밤만 되면 힘이 없다더라”라고 폭로했다.

이에 유재석을 비롯한 출연진들은 박명수에게 “혹시 낮이밤져 스타일이냐”라고 짓궃은 질문을 했다.

박명수는 씁쓸한 표정을 지으며 “사실 틀린 이야기는 아니다”라고 답했다.

이어 박명수는 “총각 때부터 허약 체질”이었다고 설명하며 분위기를 무마했다.

해당 장면이 최근 SNS상에 퍼지기 시작하며, 윤손하의 발언이 도마 위에 오르게 됐다.

박명수를 향한 질문이 도를 넘었다는 것이다.

누리꾼들은 “박명수가 진짜 불쾌했을 것 같다”, “박명수 아내도 짜증났을 듯”, “저걸 방송에서 왜 말하냐”, “박명수 진짜 정색했다”, “진짜 푼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KBS ‘해피투게더3’ 캡처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