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이지훈이 6살 차이 나는 장모 보자마자 한 말

|

‘동상이몽2’에 출연한 한 연예인이 장모님과의 나이차를 밝혔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서는 결혼 전날 일본에서 온 장인장모와 함께 하는 이지훈 아야네 부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지훈은 “장모님이랑 저랑 6살 차이밖에 안 난다”고 조심스럽게 운을 뗐다. 그러면서 “누나다”라며 농담스럽게 말했다.

이지훈의 장인장모는 20살에 결혼해 곧바로 아야까지 출산했다고 한다.

이지훈은 장인어른에게 “솔직히 형 같다”며 웃었다. 아야의 어머니는 이지훈에 대해 “어려보여서 괜찮다”고 대답했다.

아이키 역시 “저희 엄마도 젊다. 엄마랑 18살 차이가 난다. 일찍 결혼하셨고, 사위도 일찍 보셨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71년생이다. 사위에게 결혼 초반에 저기라고 불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지훈은 14살 연하 일본인 아내 미우라 아야와 지난 6월 혼인신고를 마쳤다. 그리고 지난 11월 결혼식을 올렸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방송 ‘동상이몽2’, 온라인 커뮤니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