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코로나 확진 소식에 심각한 촬영 현장 분위기 (+공식입장)

|

방송인 유재석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는 13일 “소속 아티스트 유재석이 오늘(13일) 오전 진행한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공식 발표했다.

유재석은 지난 9월 말 코로나 백신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였다. 하지만 지난 11일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 통보를 받은 뒤 곧바로 1차 PCR 검사를 진행했다.

당시에는 음성 판정을 받아 수동감시 대상으로 분류됐지만, 13일 진행된 2차 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오며 격리된 것으로 전해졌다.

안테나는 “유재석은 현재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취소하고,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른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유재석 확진에 방송가 일정 역시 차질이 생길 것으로 보인다.

[안테나 공식입장문]

안녕하세요, 안테나입니다.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 유재석이 오늘(13일) 오전 진행한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재석은 지난 9월 말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였으며, 지난 11일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 통보를 받고 즉시 1차 PCR 검사를 진행, 음성 판정을 받고 수동감시 대상으로 분류됐습니다. 이후 방역 지침에 따라 오늘(13일) 오전 2차 PCR 검사를 진행하게 되었고,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재석은 현재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취소하고,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른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향후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라 아티스트 및 스태프들의 건강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