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환 폭행 입건에 추가로 밝혀진 택시기사 발언 (+상황)

|

2020 도쿄올림픽 기계체조 남자 도마 금메달리스트인 신재환 씨가 폭행 혐의로 경찰에 소환됐다.

16일 대전유성경찰서에 따르면 신 씨는 전날 새벽 1시쯤 대전 유성구의 도로 인근 택시에서 기사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신 씨는 술에 취한 상태로 택시에 탑승해 목적지를 묻는 택시 기사를 정차된 차 안에서 이유 없이 폭행했다.

피해를 주장하고 있는 해당 택시 기사는 “신 씨가 다짜고짜 주먹을 휘둘렀다”라는 취지로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신 씨가 술에 취한 상태여서 일단 집으로 돌려보냈으며, 피의자로 입건하지는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제대로 된 조사가 진행되지 않아 운전자 폭행 혐의 적용 여부를 알 수 없다”라며 “구속 여부도 신 씨에 대한 조사를 진행한 뒤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 씨의 입건 기사를 본 누리꾼들은 충격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들은 “유퀴즈 나왔을 때 순둥해보였는데”, “화가 나네요”, “이거는 금메달로도 쉴드 불가다”, “국가대표 박탈시켜라”, “연금도 박탈하자” 등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한편 신 씨는 최근 부상 여파로 2022년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기권해 대표팀에는 선발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온라인 커뮤니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