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진혁 음주운전 당시 심각했던 상황 (+SNS 입장)

|

개그맨 출신 트로트 가수인 김진혁(34)씨가 음주운전 사고를 냈다.

23일 인천 남동경찰서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상 혐의로 김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서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8일 0시 11분께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한 주차장에서 술에 취해 자신의 미니쿠퍼 차량을 몰다가 주차된 차량 2대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주차된 차량 1대에 타고 있던 운전자가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전치 2주 진단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112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측정한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치(0.03%∼0.08% 미만)로 확인됐다.

조사 결과 김씨는 술을 마신 채 차량을 몰아 주차장에서 나오던 중 주차된 차를 잇달아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김씨에 대한 조사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라며 “음주 경위와 음주 운전을 한 거리 등을 구체적으로 파악한 뒤 김씨를 입건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진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숙의 뜻을 밝혔다.

그는 “2021년 10여일 남기고 잘못된 판단으로 인하여 반성 중이다. 앞으로 페이스북, 인스타 활동도 중단하고 자숙하고 반성하도록 하겠다. 더욱 성숙해져서 돌아오겠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캡처, 김진혁 인스타그램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