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가 기안84와 ‘커플 셀카’ 올리자 맞이한 심각한 상황

|

샤이니 키가 기안84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가 심각한 상황을 맞이하고 있다.

지난 29일 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키안”이라는 멘트와 함께 기안84와 함께 찍은 커플 셀카를 공개했다.

이날 키는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에 참여해 기안84와 베스트 커플상 후보에 올랐다.

두 사람은 얼굴을 맞대고 다정하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사람들의 눈길을 끌었다.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훈훈하다”, “보기 좋아요” 등의 선플을 달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의 악플이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들은 “옆에 아저씨는 빠져라”, “도망쳐 기범”, “제발 왜”, “기범아 거리두기해라” 등의 악플을 남겼다.
또 몇몇 누리꾼들은 “이 커플 나는 반대”, “그냥 개인상만 받으면 안 되냐”라고 두 사람이 베스트 커플상 후보에 오른 것에 대해 부정적인 말을 보내기도 했다.

이에 보다 못한 한 누리꾼이 “댓글들 너무 무례한 것 같다. 악플러들이랑 같은데 제 3자 입장에서는 오히려 키 씨 이미지만 안 좋아질 것 같다. 한두번도 아니고 지속해서 이런 댓글들 나오니깐 제가 다 민망하다”라고 일침을 날렸다.

실제로 기안84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수차례 악플로 인한 고충을 토로한 바 있다.

그는 “매주 욕이 많이 달린다”라며 “제가 그렇게 나쁜 사람은 아니다”라고 힘든 마음을 내비쳤다.

기안84는 ‘나 혼자 산다’내에서 키는 물론이며 다른 출연진들과의 보기 좋은 케미스트리를 선보이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악플을 보내는 누리꾼들이 많아 보는 이들의 기분을 불쾌하게 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키 인스타그램, MBC ‘나 혼자 산다’ 캡처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